경산시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개소, 청년희망도시 기대

발행일 2019-06-05 15:28:30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경산시가 지난 4일 개최된 청년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 개소식에서 참석한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경산시는 지난 4일 대학 내 산재한 취·창업 지원기능 일원화와 지역 청년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대구한의대학교에서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개소식을 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안영수 경산시 경제환경국장, 허서혁 대구고용복지플러스센터소장, 변창훈 대구한의대학교 총장 및 대학 관계자, 대학생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개소식에 이어 대구은행, TNS코리아, 샤니, 오뚜기, 블루원 등 우수기업 5개사 취업상담관 운영 및 ‘취업 걱정 함께 풀어가요.’란 주제로 토크 콘서트를 개최해 참석한 지역 청년들에게 취·창업 관련 유용한 정보를 제공했다.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 사업은 대학 내 분산됐는 진로지도 및 취·창업 지원 기능의 일원화, 지역 청년고용 거버넌스 구축·운영을 통해 재학생과 지역 청년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원스톱 고용서비스 전달 체계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대구한의대학교, 호산대학교, 금오공과대학교, 경북대학교 상주캠퍼스, 경북도립대학교, 포항대학교 등 도내 6개 대학교가 선정됐다.

선정된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는 진로지도 및 취업지원 서비스, 취업알선, 청년고용정책 홍보, 취업지원 관련 프로그램 운영 등 대학생 및 지역 청년 대상 취·창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경산시는 기존 고용노동부 주관의 대학일자리센터 지원사업 5개소(대구대학교, 영남대학교, 대구가톨릭대학교, 경일대학교, 대경대학교)와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 2개소(대구한의대학교, 호산대학교)를 포함, 총 7개 대학일자리센터 지원을 통해 지역 청년 고용 촉진을 장려한다.

안영수 경산시 경제환경국장은 “대구한의대학교 일자리센터 개소를 통해 청년이 행복한 청년희망도시 경산을 만들기 위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지역 청년이 좋은 일자리를 찾고 행복한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산시가 지역 대학 내 산재한 취·창업 지원기능 일원화와 지역 청년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개소식을 했다. 사진은 현판식 모습.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