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김석기, 통합당에 공천 재심 청구

미래통합당 김석기 의원(경주)은 “경주 민심 무시 공천, 불의에 굴하지 않겠다”며 공천관리위원회에 재심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6일 발표한 공천결과는 경주 민심을 완전히 무시한 부당한 결과”라며 “즉각적인 경선 여론조사 중단 및 경선 결정을 철회할 것을 요구하는 재심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공관위는 현역의원 컷오프 기준으로 지방선거 결과, 당무감사 결과, 지역구 지지도 등을 내놓았지만 공천 결과를 보면 어느 것 하나 지켜지지 않았다”며 “경주 시민들은 힘있는 재선의원을 원하고 있는데 이를 외면하고 경선 기회조차 주지 않은 것은 납득할 수 없다”고 했다.

또한 “문재인정부에 맞서 싸울 인물을 뽑는 매우 중요한 선거임에도 공관위의 사심 공천으로 인해 경쟁력 있는 일꾼이 경선에도 참여하지 못하는 결과를 초래했다”며 “당은 정당한 절차와 지역 민심을 담은 재공천을 즉각 실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