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서구청,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0년 지역문화 대표 브랜드 최우수상 선정

장관상 수상 및 특별 사업비 3천만 원 확보

대구 서구청의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이 최근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0년 지역문화 대표 브랜드’에서 최우수상에 선정돼 장관상 수상과 함께 특별 사업비 3천만 원을 받게 됐다. 사진은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 전경.
대구 서구청의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이 최근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0년 지역문화 대표 브랜드’에서 최우수상에 선정돼 장관상과 함께 특별 사업비 3천만 원을 받게 됐다.

지역문화 대표 브랜드는 지역의 특화된 문화 발전을 유도하고 발전 모델을 발굴·확산하고자 마련됐다.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은 주민 생활 문화를 주제로 한 성장 가능성 및 관광과 연계한 확장성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시상식은 다음달 중 열릴 예정이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