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영양조명전기, 저소득층 가정에 전기수리 재능기부

불량 전기설비 즉시 교체해 안전한 주거환경 제공

영양조명전기 직원들이 최근 긴 장마로 전기가 끊긴 영양지역 저소득층 가구를 방문해 전기 공사를 하고 있다.
긴 장마로 전기가 끊긴 저소득층 가정에 재능기부로 밝은 빛을 찾아 줘 지역사회에 훈훈한 감동을 전하고 있다.

19일 영양군에 따르면 영양조명전기는 최근 연이은 장맛비와 열악한 주거환경으로 집안 전체에 전기가 끊겨 어둡게 생활했던 어려운 이웃 가정에 전기 공사를 진행했다.

재능기부에 나선 업체는 누전 및 화재의 위험을 안고 있던 기초수급 가정의 누전차단과 개폐기, 인입배선 상태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고 조치가 가능한 불량 전기설비를 즉시 교체해 안전한 주거환경을 제공했다.

전기수리를 지원받은 한 어르신은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수리를 하지 못하고 있던 중 선뜻 나서서 공사를 지원해줘 너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영양조명전기 김기준 대표는 “지역 내 그늘지고 어려운 환경에 있는 이웃들이 맘 놓고 편안하게 시원한 여름을 보내실 수 있도록 도움을 드린 거 같아 뿌듯하다”고 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