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주시, ‘2020 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 온라인 개최

무섬외나무다리축제 및 사과축제도 온라인 개최

오는 10월9일부터 열릴 예정인 영주풍기인삼축제가 온라인으로 열린다. 지난해 열린 인삼캐기 체험에 참가한 외국인 모습.
영주시는 오는 10월9일부터 18일까지 10일간 개최 예정이던 ‘제23회 영주풍기인삼축제’를 온라인 축제로 대체한다고 27일 밝혔다.

코로나19 재 확산에 따라 많은 인파가 몰리는 축제 개최는 어렵다는 판단에 따라 내린 결정이다.

영주시는 올해 축제가 온라인으로 열리는 만큼 축제의 핵심 체험프로그램인 먹거리체험 등은 즐길 수 없지만 다양한 콘텐츠를 기획할 계획이다.

또 10월10∼11일 이틀간 예정됐던 영주무섬외나무다리축제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축제 핵심프로그램인 전통혼례·상여행렬 재연 영상 촬영은 진행하고, 무섬마을의 역사, 생활문화, 고택, 우수한 자연경관은 영상으로 담아 유튜브를 통해 제공한다.

이 밖에 영주사과축제는 오는 10월24일부터 11월1일까지 부석면 일원에서 소규모 사과판매장 및 사과홍보관을 설치, 개최한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영주의 대표 축제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축제관광 트렌드를 주도하는 온라인 축제의 선두주자가 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주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