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2학기에도 경북도내 ‘돌봄 교실’ 부담 가벼워진다

3억6천200만 원 추가 지원…원격학습 인건비

경북도교육청이 학부모의 돌봄 부담을 해소하고 2학기 돌봄 교실 원격학습 인력 인건비를 추가로 지원하기로 했다. 사진은 돌봄 교실 수업 모습.
경북도교육청은 학부모의 돌봄 부담을 해소하기 위해 2학기 돌봄 교실 원격학습 인력 인건비를 추가로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 지원하는 인건비는 격일 또는 격주로 운영하는 초등학교의 오전 돌봄에 참여하는 학생들의 원격학습을 지원하는 인건비로 총 3억6천200만 원 규모다.

지난 6월과 7월 두 차례에 걸쳐 도내 초등학교 465개교에 긴급 돌봄 운영을 위한 인건비 10억1천100만 원을 지원한 데 이은 것이다.

경북교육청은 이 밖에도 긴급 돌봄을 운영하는 초등학교 469개교에 장난감소독기 구입비로 3억3천100만 원, 참여 학생 중식비로 8억3천600만 원도 각각 지원했다.

경북교육청 임종식 교육감은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학부모의 돌봄 부담을 완화하고 믿고 맡기는 돌봄 교실을 운영하는데 앞으로 더 많은 지원을 하겠다”고 전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