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칠곡군보건소, 코로나 대응 각종 평가 휩쓸어

칠곡군보건소가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각종 평가에서 수상한 후 보건소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칠곡군보건소(소장 문귀정)가 코로나19 대응과 포스트 코로나 대비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각종 평가에서 두각을 보였다.

보건소는 지난해 경북도가 주관한 건강마을조성 사업, 아토피·천식 예방관리사업, 보건시책사업에서 각각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또 보건복지부 주관 진드기 매개 감염병관리사업 최우수기관으로 뽑히는 쾌거를 이뤘다.

보건소는 코로나 대응으로 인해 정상적인 보건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한계가 있다는 점을 감안해 모든 보건 서비스를 비대면으로 전환했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 장기적 계획과 준비를 통해 비대면 보건시책들을 발굴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문귀정 칠곡군보건소장은 “이번 수상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보건소 직원뿐만 아니라 의료인들에게 큰 보람과 자긍심을 갖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이임철 기자 im72@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임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