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청송군보건의료원 호흡기 전담 클리닉 운영

청송군 보건의료원 별도 공간에 설치된 호흡기 전담 클리닉 선별진료소 전경.
청송군이 군 보건의료원 별도 공간에 ‘호흡기 전담 클리닉’을 설치하고 15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호흡기 전담 클리닉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코로나와 구분이 어려워 진료에 제한이 있었던 감기와 독감 등 발열 호흡기 환자들을 중점적으로 진료하는 국가지정시설이다.

청송군은 해당 클리닉의 호흡기 환자와 일번 환자의 이동 동선을 철저히 분리시켜 의료진과 환자 모두 안심하고 진료를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환자대기실 또한 음압시스템이 갖춰진 대면 진료실과 비대면 진료실로 나눠 설치했다.

특히 보건의료원에 근무하는 공중보건의사가 진료에 참여하는 개방형 클리닉으로 운영돼 내원하는 환자 중 코로나19와 역학적 연관성이 없는 사람을 대상으로 진료할 수 있게 됐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호흡기 전담 클리닉 운영으로 신속한 초기 진료시스템이 마련돼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한 효율적인 의료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클리닉 운영 시 개인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사전 예약 후 방문해 달라”고 당부했다.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