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동성로 편의시설을 걸어서 누빈다.. 동성로 레몬시티 19일 공개

1인 가구 위한 오피스텔 428실 .. 전 객실 복층, 루프탑 하늘정원

동성로 레몬시티 투시도
대구 상업과 교통 중심지인 동성로 중앙로역 인근에 1인 가구를 위한 오피스텔 ‘동성로 레몬시티’가 분양에 들어간다.

대구시 중구 문화동 10-60번지 일원에 건립 예정인 동성로 레몬시티는 19일 모델하우스를 오픈한다.

단지는 대구 대표 상권인 동성로에 들어서는 만큼 뛰어난 입지환경을 갖췄다. 지하철 1호선 중앙로역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하며 쇼핑, 외식, 문화시설 등 풍부한 동성로의 생활인프라를 걸어서 누릴 수 있다.

실거주자들의 친환경 라이프가 가능한 2.28기념 중앙공원, 국채보상운동 기념공원 등의 녹지환경도 인근에 위치해 도심 속 여유로운 여가도 즐길 수 있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2층, 전용면적 26~29m² 오피스텔 428실 규모로 1~2층에 근린생활 시설과 지상 6~21층 오피스텔로 구성된다.

지상에 기계식 주차시설과 함께 자주식 주차공간을 확보해 입주민 편의성을 높이고 옥상에는 루프탑 하늘정원을 조성하는 등 특화설계도 눈에 띈다.

또 전 호실을 복층형 구조로 만들어 공간활용도를 높였으며 일부 세대에는 오픈 테라스를 적용해 도심전망까지 누릴 수 있다. 약 3.8m의 높은 층고와 빌트인 가전 등으로 비용 부담을 줄이고, 공간 활용은 극대화했다.

모델하우스는 중구 중앙대로 323에 위치해 있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