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고령·성주·칠곡 당원협의회 지난 6일 봉사단 출범식

국민의힘 고령·성주·칠곡 당원협의회가 지난 6일 성주군 초전면에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친 후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국민의힘 고령·성주·칠곡 당원협의회는 지난 6일 당협 봉사단 출범식을 열었다.

출범식은 나눔과 봉사를 실천하고 국민과 소통하는 봉사정당으로 거듭나고자 ‘국민의힘 봉사의날’을 지정한 국민의힘 정책에 발맞춰 진행됐다.

이날에는 정희용 국회의원과 이병환 성주군수, 경북도의회 이수경·정영길 의원, 성주군의회 김경호 의장·전수곤 부의장·구교강·도희재 의원을 비롯한 성주의힘 봉사단원 등 약 4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출범식 후 성주군 초전면에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당협 봉사단은 고령군 고령의힘, 성주군 성주의힘, 칠곡군 칠곡의힘 등 각 군별로 구성, 지역별로 봉사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정희용 의원은 “코로나19로 언택트 사회로의 이행이 가속화되면서 이웃과의 소통이 단절되고 있다”며 “국민의힘은 우리 주변의 힘든 이웃을 찾아 사랑과 나눔의 온기를 전하는 온(溫)택트 활동에 앞장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