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포항시, 동해안 국가지질공원 ‘지오파트너’ 모집

공원 내 업체·마을 대상…지역협력 네트워크 구축 본격화



포항시청 전경.


포항시가 동해안 국가지질공원 내 업체 및 마을 등을 대상으로 ‘지오파트너’를 모집한다.

지오파트너(geo-partner)는 지질공원 (geopark)과 협력자(partner)의 머리글자 등을 조합한 합성어로, 지질공원 협력 네트워크 대상자란 뜻이다.

지오파트너는 지역관광 경쟁력 강화 및 지질공원 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한 홍보에 나서면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한다.

주요 협력내용으로는 동해안 국가지질공원(이하 공원) 온라인 및 간행물 등에 지오파트너 정보 수록, 공원 행사 파트너 업체 활용, 공원 탐방객 유치를 위한 공동 홍보 및 마케팅, 공원 관광상품 공동개발 및 공원 탐방객 안내 및 편의 제공 등이다.

참여 자격은 지역의 음식점, 카페, 숙박업소, 여행사, 공방, 마을기업 및 마을 등이다.

지오파트너 활동을 희망하는 업체 및 마을 등은 오는 26일까지 우편 또는 전자우편으로 신청하면 된다.

포항시 신구중 환경정책과장은 “지질공원 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공원과 지역의 상생협력을 강화하고, 주민소득 증대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환경부가 인증하는 국가지질공원은 지질학적 가치를 지닌 명소와 경관을 보호, 교육, 지속 가능한 발전이라는 개념으로 관리하는 곳이다.

김웅희 기자 woo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웅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