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경북형뉴딜 추진 전담부서 신설’…경북테크노파크 조직개편 단행

8개 부서(2단 2연구소 2센터 2실)→6개 부서(4단 2실) 축소
경북형뉴딜추진단, 지역활성화추진단 신설 등

경북테크노파크
경북테크노파크(이하 경북TP)가 정부의 지역균형뉴딜 촉진 및 경북도 지역 균형발전 선도를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8일 밝혔다.

경북TP에 따르면 이번 조직개편의 기본방향은 △조직슬림화 및 팀 규모 확대 △기획역량을 기반으로 한 기관 및 임직원 전문성 강화 △지역 활성화 주도를 통한 지역균형 발전 선도 등이다.

경북TP는 조직개편을 통해 8개 부서(2단 2연구소 2센터 2실)를 6개 부서(4단 2실)로 축소했다. 기존 연구소와 센터를 재편해 ‘경북형뉴딜추진단’과 ‘지역활성화추진단’을 신설했다.

경북형뉴딜추진단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에 따른 그린뉴딜, 디지털 뉴딜에 대응하고 경북도 주도의 경북형 뉴딜 촉진 선도기관으로써 미래 도약 모멘텀을 마련하고자 신설됐다.

지역활성화추진단은 도내 4개 권역(환동해, 서부권, 남부권, 북부권)별 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거점 역할을 수행하며 23개 시·군과의 협력을 확대해나갈 전초기지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또 지역대학과의 상호교류, 공동연구기반 산학협력 신규 사업 발굴 촉진 및 기관 중장기 미래전략 수립 등을 위한 신규과제 발굴·기획 전담팀을 정책기획단 내 신설해 기획기능 강화에 힘을 실었다.

하인성 경북테크노파크 원장은 “조직개편을 통해 권역별 거점을 중심으로 지역균형발전 촉진을 위한 사업기획 및 기업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지역은 지역이 지킨다’는 신념에 따라 지역 기업을 위한 다양한 정책 및 사업 제안, 지역산업 육성전략 수립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관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