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문경시, 행안부의 공공서비스 연계 공모에 경북 유일 선정

문경시청 전경.


문경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강화 공모사업’에 경북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또 2년 연속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공공서비스 연계 사업은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주민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다양한 주체 간의 협력을 통해 지역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문경시는 이번 공모에서 이원화된 마을복지 계획을 주민 스스로가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복지체계로 일원화한다는 계획을 제시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민·관 마을복지계획단의 계획을 수립하고자 이번 선정으로 확보한 국비 등 1억 원을 투입한다.

이를 통해 문경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중심으로 찾아가는 마을복지학교를 운영할 계획이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주민주도의 마을복지계획이 수립·실행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