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 사촌마을, 한옥집단마을 관광자원 사업 선정

경북도가 공모한 ‘2021년 한옥집단마을 관광자원개발사업’에 선정된 의성군 점곡면 사촌마을의 전경.


경북도가 주관한 ‘2021년 한옥집단마을 관광자원개발사업’ 공모에 의성군 점곡면 사촌마을이 선정됐다.

이번 한옥마을 개발사업 공모는 잘 보존된 지역의 한옥집단마을을 관광자원화하고, 마을 정비와 관광객 편의시설 설치 등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경북에서는 의성군 사촌마을과 봉화군 오록마을의 2곳만이 이번 공모에 선정됐다.

군은 사촌마을에 포토존을 설치해 인증샷을 통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바이럴마케팅 효과를 누리고, 휴게쉼터 조성 등으로 관광객과 군민의 편의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사촌마을의 사촌가로숲 꽃단지 조성이 올해 상반기 중 마무리될 예정인 만큼, 이를 사촌마을 한복·한옥체험과 연계한 여행상품을 준비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의성 사촌마을은 사촌리 가로숲, 만취당, 영귀정 등 매력적인 관광자원이 많은 곳이다”라며 “관광객들이 한옥마을에서 힐링하고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인프라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