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한울원전 1·2호기 해양생물 유입으로 발전 정지

한울원자력본부 전경.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의 한울원전 1·2호기(가압경수로형, 95만㎾급)가 22일 오전 2시께 취수구에 해양생물인 살파가 다량 유입돼 발전이 정지됐다.

살파는 대형 플랑크톤의 한 종류다.

발전 정지에 따른 외부 방사선 누출은 없었고 발전소는 안전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한울본부는 밝혔다.

한울본부는 비상요원을 투입해 유입된 해양생물을 제거하고 있다.

강인철 기자 ki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인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