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구 북구 태전2동 자치위원장 부부, 착한가게 동시 가입

대구 북구 태전2동 정정업 주민자치위원장과 다연개발 안미향 대표는 지난 23일 착한 가게에 가입해 매달 30만 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정정업 위원장은 유진산업개발을 운영하고 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