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이마트, 국내산 민물장어 역대 최저가 수준 판매

100g당 3천490원…역대 최저가 수준



이마트는 25일부터 31일까지 1주일간 신세계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국내산 ‘대물 손질 민물장어’를 50% 할인 판매한다.

행사 가격은 100g당 3천490원으로 역대 최저가 수준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민물장어는 장어 중 으뜸으로 치는 토종 ‘자포니카’ 품종이다. 껍질이 얇고 쫄깃쫄깃한 식감이 특징이다.

중량은 손질 후 마리당 330~550g 내외로 기존에 운영하던 장어(150~200g)의 2배에 달한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3개월간의 사전 준비과정을 거쳐 전남 화순, 영암, 영광 등에서 총 20t의 민물장어를 공수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3월에 대규모 민물장어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코로나19로 장어 수요가 감소하고 시세마저 하락해 양식 어가들의 시름이 깊어지는 가운데 판로를 제공하고 장어 소비촉진하기 위함”이라며 “행사를 통해 어려움에 처한 장어양식 어가의 판로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