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안동 다누림협동조합,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 선정

‘2021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공모 사업’에 최종 선정된 다누림협동조합이 문화 콘텐츠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모습.


안동포타운을 위탁 운영하는 다누림협동조합(대표 정윤정)이 ‘2021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공모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지역 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공모사업은 다양한 지역 주체의 협력을 통해 주민 삶의 양식을 담은 지역 문화 콘텐츠를 개발해 이 콘텐츠가 지속·자생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국 40개 단체 중 경북도에서는 유일하게 다누림협동조합이 신규 단체로 선정됐다.

다누림협동조합은 2020년부터 안동포타운의 위탁 운영을 맡아 지역 문화를 활용한 콘텐츠 특성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다.

다누림조합은 이번 공모사업에 직접 기획한 ‘나를 알고, 너를 알고, 우리 문화를 알고–함께 알아가는 금소리’ 프로그램으로 지원했다.

선정에 따라 오는 4월부터 11월까지 1차 사업을 추진한다.

주요 사업 내용은 단체 간 화합 마을 공유 가든파티, 마을 캠핑장 연계 한마당, 주민 일상문화 기획단 회의, 마을 일상, 고유문화 공유 프로그램 등이다.

조합은 이번 사업을 통해 안동포타운의 고유문화인 안동포 직조 기능을 다양한 콘텐츠로 확장해 건강한 문화 네트워크를 만들고 지속가능한 문화지구 형성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안동포타운의 가치를 한층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다”며 “공모사업을 내실있게 추진해 안동포타운이 지역문화 공간 거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