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시, 스마트타운 챌린지 사업 선정…미래첨단 교통도시로 도약

김천시가 선정된 국토교통부의 ‘스마트타운 챌린지’ 사업 중 주요 내용인 자율주행 인프라 구축의 계획도.


김천시가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2021 스마트 타운 챌린지’에 최종 선정돼 국비 15억 원을 지원 받는다.

시는 이번 공모에 ‘도로탐지기반 교통첨단시티 김천’을 주제로 신청했으며, 주요 내용은 도로위험 탐지·로드킬 예방·스마트 도로통합 관리 솔루션 등이다.

도로위험 탐지 솔루션은 도로 위의 위험 요소인 블랙아이스, 포트홀 등을 운전자에게 경고하는 동시에 즉각적인 대응(염수 혹은 제설제 살포 등)에 나서는 것이다.

로드킬 예방은 고속도로 구간에만 집중된 로드킬 예방 대책을 국도로 확대하고자 마련됐다.

스마트 도로통합 관리는 공공 차량 등에 인공지능 모듈을 부착해 도로·교통 정보를 수집·분석해 안전한 주행환경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김충섭 시장은 “이번 공모 선정을 통해 자율주행을 위한 최첨단 인프라를 조성하고, 이를 첨단미래 교통도시로 가는 시발점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