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계명대 동산병원,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 한 달간 개최

고잉 온 다이어리…암 환자들 ‘모바일 일기 앱’통해 일상 공유하고 치유 도와



계명대 동산병원이 지난 3월30일부터 진행하고 있는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를 둘러보는 환우와 간호사의 모습.


계명대 동산병원(병원장 조치흠)이 글로벌 의료기업 올림푸스 한국과 함께 암환자 심리사회적 지지 프로그램 ‘고잉 온 다이어리’를 진행했다.

‘고잉 온 다이어리’는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암 환자들이 모바일 ‘일기’ 앱에 세 줄의 글과 사진들로 자신의 감정과 경험을 표현하고 서로 공유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를 통해 삶의 의미와 자신을 재발견하고 사회 복귀를 격려하며 치유를 도왔다.

10명의 참가자는 4주간 정해진 주제(목표일기, 장점일기, 행복일기, 감사일기)로 서로의 감정과 일상을 공유했다.

이 프로그램의 참가자는 “어둡고 긴 터널 속에 있었지만 같은 암 환우들끼리 소통하며 빛이 보이는 느낌이 들었다”며 “환우들 간 소중한 인연을 맺도록 프로그램을 기획한 동산병원 암치유센터 선생님들과 올림푸스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동산병원은 환자들의 경험을 공유한 일기와 사진들을 지난 3월30일부터 1층 로비에서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 이름으로 한 달간 전시한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