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경북 주말 미세먼지 씻어줄 상쾌한 ‘비’ 내려요

2일 대체로 흐리고 강풍 동반

대구지방기상청 전경.
대구·경북은 주말동안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2일에는 동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부분 지역에서 낮 최고기온이 20℃ 이상 오르겠다. 다만 경북동해안은 동풍이 유입되면서 15℃ 내외로 선선하겠다.

이번 예보기간은 아침 최저기온이 4~13℃, 낮 최고기온이 11~20℃로 평년(아침 최저기온 2~8℃, 낮 최고기온 15~19℃)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이날 아침까지 경북동해안에는 바람이 30~45㎞/h(8~12㎧), 순간풍속 60㎞/h(17㎧) 이상으로 강하게 분다.

2일 아침 최저기온은 5~12℃, 낮 최고기온은 14~22℃를 기록하겠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3일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낮부터 대구와 경북에 비가 시작돼 울릉도와 독도로 확대되겠다.

3일 아침 최저기온은 8~12℃, 낮 최고기온은 17~22℃로 전망된다.

박준혁 기자 parkjh@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준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