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경북권 감염병전문병원 구축사업 참여의료기관 공모

다음달 27일까지 신청 가능…종합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대구시청 전경.
질병관리청과 대구시는 ‘경북권역 감염병전문병원 구축 사업’의 참여의료기관을 공모한다고 4일 밝혔다.

경북권 감염병전문병원은 대구가톨릭대병원, 경북대병원, 동산병원 등 지역 대학병원들이 경쟁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질병관리청 등에 따르면 권역 감염병전문병원 지정은 경북권역 소재 종합병원급 이상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추진한다.

의료기관 공모 기간은 다음달 27일까지로 8주간 진행된다. 별도 구성된 질병관리청 ‘선정평가위원회’에서 서면·발표·현장평가를 실시해 종합점수 최상위 의료기관을 최종 권역 감염병전문병원으로 선정한다.

권역 감염병전문병원은 신종 감염병 등의 확산 시 권역 내 환자의 일시 격리 및 치료를 위한 전문 의료기관으로 재난 수준의 감염병 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평시에는 결핵 등 호흡기환자 등에 대한 입원치료뿐만 아니라 권역 내 감염병 대응능력 제고를 위한 교육 및 연구기능도 병행토록 할 계획이다.

2017년 8월 조선대병원이 호남권역 감염병전문병원으로 지정된 이후 지난해 7월 순천향대부속천안병원과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이 각각 중부권역과 경남권역 감염병전문병원에 지정된 바 있다.

대구시 김대영 보건의료정책과장은 “감염병전문병원은 권역 내 감염병 발생 시 권역별 병상 공동대응, 환자 전원·이송 등 감염병 대응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역량 있는 의료기관”이라고 설명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