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트로트 요정’ 김다현양, 명예 예천군민 됐다

미스트롯2에서 회룡포 열창…회룡포 실시간 검색어로



김학동 예천군수(왼쪽)가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에 출연해 회룡포를 열창하며 예천의 회룡포를 전국에 알린 김다현양(가운데)에게 명예 예천군민증을 전달하고 있다.


TV조선의 예능 프로그램인 ‘내일은 미스트롯2’에서 맹활약했던 김다현양이 명예 예천군민이 됐다.

예천군이 4일 회룡포 미르미로공원에서 김다현양에게 명예 군민증을 전달한 것이다.

김다현양은 ‘미스트롯’2에 출연해 ‘회룡포’를 열창하며 많은 인기를 얻었다.

이후 국가명승지 16호인 예천 회룡포가 인터넷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회룡포가 전국적으로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다.

이에 군은 ‘예천군 명예군민증 수여 조례’에 따라 대외적으로 예천군을 알린 김다현양에게 김학동 군수가 직접 군민증을 수여했다.

김양은 “명예 군민증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노래를 통해 많은 분께 회룡포를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학동 군수는 “트로트 열풍 속에서 김다현양이 회룡포 노래를 불러 회룡포 인지도가 상승하고 지역 관광 활성화에도 도움이 됐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