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의성군, 원예산업종합계획 평가 최고등급인 A등급 달성

의성군청 전경
의성군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원예산업종합계획 이행실적 연차평가에서 최고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

군이 최고등급인 A등급을 달성함에 따라 산지유통 활성화자금 무이자 30억 원 지원 및 산지유통관련 사업 우선선정의 인센티브를 얻게 됐다.

이번 평가에서 농림축산식품부는 의성군의 원예산업종합계획 정상 이행여부, 생산, 유통의 3개 항목 7개 지표에 대한 목표대비 달성도를 점검했다.

2017년 원예산업종합계획을 승인받은 의성군은 우수농산물의 안정적인 판로확보 및 유통활성화를 위해 8개 농협으로 구성된 출하조직과 통합마케팅조직을 운영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지역 농산물 판로확대, 브랜드 인지도 제고 및 농가소득 확대를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의 설립인가를 거쳐 지난 3월 의성군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을 공식 출범시켰다는 점도 인정받았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다변화하는 유통환경에 대응하고 지역 대표농산물인 마늘, 사과, 자두, 복숭아 등의 안정적 판로 확대를 위해 통합마케팅 출하 비중을 확대할 계획이다”며 “대형 유통시장 교섭력을 높이고 코로나19로 인한 농가의 어려움 극복 및 소득 증대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과 마케팅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