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구미시 중국통상협력사무소, 중국 현지서 2021년 사업설명회 개최

호남성 장사시 기업체와 기관, 정부 관계자 등 100여 명 참석

지난 1일 구미시 중국통상협력사무소가 중국 호남성 장사시의 장부관계자와 기업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 현지에서 사업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구미시 중국통상협력사무소가 지난 1일 중국 호남성 장사시에서 사업설명회를 갖고 양국 내륙 첨단산업도시 간 활발한 경제교류를 위한 물꼬를 텄다.

이번 설명회에는 장사시 정부 관계자와 30여 개 주요 기업체, 주우한 한국총영사관, 코트라(KOTRA) 장사무역관, 호남성 한인회, 해외협회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구미 중국통상협력사무소는 설명회를 통해 구미시와 구미산업단지, 구미시 R&D인프라, 올해 신규사업을 소개하고 질의응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설명회에 참석한 장사고신구 당공작위원회 최효 부주임은 “구미는 장사와 왕래가 가장 빈번하고 친밀한 국제우호도시”라며 “장사고신구와 구미산업단지는 산업의 연관성이 높아 향후 구미시 중국사무소를 통해 다양한 협력기회가 창출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구미시 중국통상협력사무소 관계자는 “사무소는 구미지역 기업의 대중국 수출 핫라인 기능을 위해 지난해 설립했다”며 “올해 신규사업으로 현지 투자유치설명회와 기업매칭 프로그램 운영, 개소식과 경제교류회 개최, 글로벌 B2C 온라인 플랫폼 입점지원, 첨단과학기술 협업 프로젝트 발굴, 글로벌 청년일자리 교류사업의 5개 프로젝트를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