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북도교육청정보센터, 4월 풍성한 독서문화 행사 펼쳐져

경북도교육청정보센터가 ‘제57회 도서관주간’과 23일 ‘세계 책의 날’ 맞아 4월 한 달간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은 경북도교육청정보센터 전경
경북도교육청정보센터가 ‘제57회 도서관주간’(12~18일)과 ‘세계 책의 날’(23일)을 맞아 이달 한 달간 ‘당신을 위로하는 작은 쉼표 하나, 도서관’이란 주제로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정보센터는 ‘도서관 주간’에 도서관 이용 활성화와 독서 생활화를 위해 코로나19 사태에 지친 시민들과 함께할 수 있는 대규모 독서문화 캠페인을 펼친다.

13일부터는 어린이자료실에서 그림책을 읽고 다양한 말놀이를 체험하는 ‘가로세로’ 대형 낱말 퍼즐 놀이가 진행된다.

오는 17일에는 이야기꾼의 책 공연 ‘행복한 왕자’, 24일은 그림책과 탈춤놀이를 융합한 극 놀이 체험 ‘얼쑤! 신명나는 탈춤 극 놀이’와 재활용품을 활용한 ‘친환경 화분 만들기’ 체험 행사가 마련된다.

이 밖에 다양한 깜짝 이벤트로는 13일 정보센터 1층 로비에서 진행되는 책 제목 끝말잇기 ‘책 제목 쿵쿵따’ 이벤트가 있다.

또 23일에는 세계 책의 날을 기념해 당일 도서 대출자를 대상으로 선착순 120명에게 책과 화분을 증정하는 ‘두껍아 두껍아, 새책 줄게’ 이벤트가 진행된다.

도서대출 정지회원에게 대출 정지를 면제해주는 ‘도서대출정지 탈출’은 13~30일, 28일은 대출 도서 수를 두 배로 늘려주는 ‘두 배로 데이’는 28일 운영된다.

손경림 경북도교육청정보센터 관장은 “4월 한 달 동안 누구나 다양한 독서문화 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정보센터와 친숙해지는 계기가 되고 더 많은 정보와 문화를 누리는 행복한 봄날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