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수성구청, 글로벌 교류 활성화 영상회의 개최

기업 간 교류 및 문화예술 분야 협력 확대 논의

지난 5일 열린 ‘글로벌 수성 자문관 정책간담회’ 영상회의에서 김대권 대구 수성구청장을 비롯한 수성구청 관계자들이 글로벌 수성자문관과 해외 교류도시간의 교류 활성화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대구 수성구청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 ‘글로벌 수성 자문관 정책 간담회’를 열고 해외 교류협력 강화에 나섰다.

수성구청은 지난 5일 교류도시간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영상회의 간담회를 개최하고 기업 간 교류 및 문화예술 분야 협력 확대 등을 글로벌 수성 자문관들과 논의했다.

이날 구청은 경제, 문화예술 분야의 협력을 강조하면서 코로나19가 안정되기 전까지 온라인으로 기업 상담회를 개최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또 해외 공무원간의 네트워크를 구축해 정기적인 영상회의를 추진하자고 요청했다.

글로벌 수성 자문관은 수성구청에서 연수한 외국인 공무원으로, 중국 닝보시 재정위원회 판공실 재정처 처장 황참과 대만 타이베이시 미술관 편집심사 랴오윈나다.

2018년 10월부터 약 3개월동안 수성구청에서 기업 자문관으로 활동한 황참 해외공무원은 현재 중국은 산업 부분에서 한국과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있다고 간담회를 통해 설명했다.

향후 대구시 및 수성구와 반도체, 전자, 화장품, 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하기를 희망하며 온라인 기업 상담회 개최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호응하겠다고 답했다.

랴오윈나 해외공무원은 대만의 경우 지난 1일부터 서태평양 국가 및 팔라우 정부와 여행 자유화를 위한 방역 완화 조치인 트래블 버블을 추진한 만큼, 빠른 시일 내에 수성구와 대만의 관광도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수성구는 공무원 파견 등을 통한 인적교류를 매우 중요시 하고 있으며, 기업가 및 문화예술인간의 교류를 더욱 확대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향후 닝보 츠시시와 타이베이 신주시와 협력을 강화하는데 해외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