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상주경찰서, 범죄취약지역에 ‘특수형광물질 도포사업‘ 실시

상주경찰서와 상주시 관계자들이 특수 형광물질 도포사업 시행에 앞서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상주경찰서(서장 안문기)가 6일부터 3일간 범죄취약지역인 원룸과 다세대주택 70동을 대상으로 침입절도 예방을 위한 ‘특수형강물질 도포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사업은 상주서가 상주시로부터 2천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 받아 마련됐다.

특히 육안으로 식별이 불가한 형광물질을 건물침입이 용이한 가스배관과 방범창 등에 도포해 사전 경고는 물론 범인 검거에 활용하고자 진행됐다.

이밖에 상주서는 도포지역 인근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경고 안내판, 현수막, 로고젝트 등을 설치하고 지역 순찰 활동도 강화할 예정이다.

상주경찰서 관계자는 “범죄환경 개선을 위해 지역별 맞춤형 치안 사업을 적극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