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수성문화재단, 유아문화예술교육사업 3년 연속 선정

지난해 대구 수성구의 한 유치원생들이 무학산 유아숲체험원에서 연극놀이를 하고 있다.


대구 수성문화재단은 대구문화재단에서 주관하는 ‘2021년 유아문화예술교육사업’에 3년 연속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공모사업에 선정된 수성문화재단의 ‘아기돼지 삼형제의 신나는 숲 속 모험’ 프로그램은 세계명작동화 아기돼지 삼형제를 원작으로 한다.

만 3~5세의 유아들을 대상으로 동화놀이를 통해 상상력을 키우고 유아의 언어로 창의적인 표현력을 키우는 연극 놀이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전문성 강화를 위해 교육전문단체 ‘교육극단 나무테랑’이 강사진으로 참여한다.

강사들은 자연탐구, 신체운동 등 누리과정 5개 영역을 통해 유아들이 자연을 직접 체험하고 놀이극으로 표현하는 과정을 마련한다.

수성문화재단은 다음달부터 무학산 유아숲체험원에서 지역 어린이집, 유치원을 대상으로 모두 80회차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참가신청은 오는 10월까지 상시 접수다.

자세한 내용은 수성문화재단 문화정책팀(053-668-1514)으로 문의하면 된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