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안심하고 배달시켜 드세요…대구 동구청, 클린 배달음식점 육성·지원사업 총력

배달음식 불안감 해소 위해, 청소·소독비용 지원

대구 동구청 전경.


대구 동구청은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배달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함에 따라 배달음식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클린업 배달음식점 육성·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소비자들의 배달음식에 대한 불안감 해소와 더불어 식품안전사고를 사전 차단하기 위해 기획됐다. 대상은 대구 동구에서 1년 이상 영업한 배달 전문 식품접객업소다.

희망업소는 다음달 4일까지 동구청 식품산업과(053-662-2751~4)로 신청하면 된다.

선정 기준은 △음식문화개선 사업 및 지정음식점 참여 수 △공고일 현재까지 영업기간 △영업장 면적 △배달위주 영업방식 여부 △사업자 참여의지 높은 업소 등을 우선 고려할 계획이다.

서류심사로 총 80개 업소를 선정하며, 사업 규모를 충족하지 못할 경우 현장평가도 병행할 방침이다.

최종 선정된 업소는 청소·소독비용의 80%를 지원받게 된다. 청소·소독 완료 후 냉장고 정리, 식재료 관리, 개인위생관리 등 업소별 맞춤형 컨설팅도 제공받을 수 있다. 평가 후 위생 우수 업소는 ‘안심배달음식점’으로 지정된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