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불교계에 등장한 1인 1실 방역 텐트.

11일 오전 ‘나한상·산신탱화 점안법회’가 열린 대구 달성군 대견사에서 불자들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설치된 1인 1실 방역 텐트 안에서 기도를 올리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