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여성 농업인 맞춤형 지원사업 제공

의성군청 전경.


의성군이 여성 농업인의 영농여건을 개선하고자 다양한 시책을 추진한다.

우선 여성 농업인의 복지증진을 위한 행복바우처 사업을 제공하고 있다.

이 사업은 만 20세 이상 70세 미만의 여성 농업인을 대상으로 스포츠센터, 영화관, 미용실 등 문화 서비스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는 바우처 카드를 연간 1인당 15만 원(자부담 3만원 포함)씩 지원하는 것이다.

또 여성 농업인 농작업 편의장비 지원사업을 통해 신청자에 다용도 작업대 등 4종의 편의장비 130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의성군의 농업인 중 여성이 48.8%를 차지하는 점을 감안해 다양한 맞춤형 지원을 펼쳐 여성 농업인이 농사짓기 좋은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