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시·의성군, 12일부터 소상공인 카드 수수료 지원 접수

경산시청 전경


경산시와 의성군이 12일부터 영세 소상공인을 돕고자 ‘소상공인 카드 수수료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경산시는 지난해 매출액 4억 원 이하의 경산시에 사업자등록증상 소재지를 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지원한다.

또 지난해 말 기준 폐업 중인 업체, 본인 명의 통장 입출금 거래 불가능 사업자, 사업자 미등록 업체, 도박 및 게임 관련 및 투기 조장 업체 등은 지원에서 제외한다.

의성군도 경북도와 함께 50%씩 부담해 3억3천만 원의 사업비로 경북도경제진흥원에 위탁해 카드 수수료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신청 대상은 2020년 매출액이 4억 원 이하로서 사업자등록증의 소재지가 의성에 있는 소상공인이다.

이들 지자체는 전년도 카드 매출액의 0.8~1.3% 범위에서 카드 수수료를 지원한다.

지원액은 업체 한 곳당 최저 3만 원, 최대 50만 원, 1인이 2개 이상 사업체를 운영하는 경우 사업체별로 신청 가능하다.

신청일 기준 30일 이내에 신청계좌로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방법은 사업자등록증 및 통장 사본을 구비해 온라인(행복카드.kr) 또는 오프라인(읍·면사무소)으로 접수하면 된다.

오프라인 접수 시에는 신청서 및 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제공 동의서를 추가로 제출해야 한다.

의성군청 전경.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