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제6회 봉화관광 전국 사진공모전, 미슐랭 경관길 ‘범바위의 설경’ 금상 수상

688점 중 120점 입상, 이수길씨의 범바위의 설경이 금상 차지

제6회 봉화관광 전국 사진 공모전에 금상을 수상한 이수길씨의 작품 ‘범바위의 설경’
제6회 봉화관광 전국 사진 공모전에서 미슐랭 경관길이라 불리는 봉화군 명호면 35번 국도 구간을 촬영한 이수길씨의 ‘범바위의 설경’이 금상을 수상했다.

이번 제6회 공모전은 봉화군의 자연경관을 포함한 관광명소, 축제 및 행사 등의 출품 소재로 688점이 접수돼 금상 1점, 은상 2점, 동상 3점 등 모두 120점이 입상작으로 선정됐다.

‘범바위의 설경’은 눈 내린 35번 국도만이 가진 지역의 특색을 잘 살렸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은상은 고택 문화재의 멋스러움을 표현한 남시우씨의 ‘이오당의 전경’과 청량산의 가을 아름다움을 담은 이재성씨의 ‘청량사의 가을’이 각각 선정됐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공모전을 통해 봉화군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널리 알려 지역관광 활성화와 사진문화발전에 이바지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봉화관광 전국 사진 공모전은 일상 속에서 즐길 수 있는 지역 관광 자원 발굴과 사진 예술 발전을 위해 운영되고 있다.

봉화군은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세로 올해 별도의 시상식을 개최하지 않고 수상작에 대한 상패를 우편을 통해 개별 전달했다.

은상을 수상한 남시우씨의 작품 ‘이오당의 전경’
이재성씨의 작품 ‘청량사의 가을’


박완훈 기자 pwh041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완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