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달성문화재단, 수창청춘맨숀과 문화교류 활성화 맞손

양 기관의 연계 프로그램 통한 문화예술 활동기반 구축 등 목표

서정길 달성문화재단 대표이사(오른쪽)와 김향금 수창청춘맨숀 관장이 지난 9일 지역사회 문화 교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달성문화재단(이사장 김문오)과 수창청춘맨숀(관장 김향금)이 지난 9일 지역사회 문화교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달성문화재단이 예술인들의 창작활동 지원 등을 위한 다목적 문화시설인 달천예술창작공간을 조성 및 운영함에 따라 양 기관의 연계 프로그램을 통한 문화예술 활동기반 구축과 예술인들의 네트워크 환경을 강화하고자 진행됐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예술인들의 역량강화 도모와 지역민들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기로 했다.

협약 내용은 △달성문화재단 달천예술창작공간과 수창청춘맨숀 레지던시창작랩의 입주작가 간 교류 및 지원 △레지던시 입주작가 교류전 개최 △레지던시 입주작가 네트워크 협력 등이다.

서정길 달성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양 기관의 문화예술 정보공유와 인적교류 및 공동협력을 통한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해 지역의 문화 발전을 선도해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아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