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군립청송야송미술관, 이원좌 화백 추모 특별전시회 개최

군립청송야송미술관에서 운영 중인 야송 이원좌 화백 2주기 추모 특별전시회장의 모습.
청송 출신인 고 야송 이원좌 화백의 2주기 추모 특별전시회가 다음달 9일까지 군립청송야송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야송(野松)을 기억하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특별전시회는 이 화백이 한국화가로 성장하는 과정을 살펴보고 그의 예술정신을 추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이 화백이 학창시절 그린 크로키 작품 20점과 화가활동을 하면서 그린 스케치 드로잉과 원작품 등 40점의 작품이 전시된다.

청송군은 전시회를 통해 이 화백의 예술정신이 많은 이에게 알려지고 문화예술의 고장 청송군의 위상이 더욱 높이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이 화백은 1939년 청송군 파천면에서 출생해 1967년 홍익대 동양학과를 졸업하면서 본격적으로 화가활동을 시작했다.

특히 대작 청량대운도(가로 46m 세로 6.7m)를 그리는 업적을 남겼으며 2005년부터 군립청송야송미술관 초대관장으로 취임해 활동을 이어오다가 2019년 지병으로 별세했다.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