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남구청, 대구음악창작소 2021 앨범제작 지원 사업 추진

지역 뮤지션의 역량 강화 위한 지원

대구 남구청
대구 남구청은 대구지역의 새로운 뮤지션을 발굴하고 음악성 있는 경력 뮤지션들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2021 앨범제작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구청은 사업을 통해 정규앨범 1팀, 미니앨범 2팀, 싱글앨범 11팀 총 14팀 27곡의 앨범제작을 지원하며 프로필 사진 촬영과 합동 쇼케이스 등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신청 자격은 대구·경북 지역에 거주, 재학·재직, 휴학·휴직 중인 뮤지션 또는 최근 3년간 대구·경북 지역에서 3회 이상 공연활동을 한 뮤지션이다.

팀으로 활동할 경우 팀원의 50% 이상이 자격 조건을 충족하면 된다.

참가 형태(솔로, 밴드) 및 장르 제한은 없다. 앨범제작 희망곡은 음원으로 발매되지 않은 미발표 창작곡이어야 한다.

지원을 원하는 참가자는 다음달 7일 오후 6시까지 신청서와 데모음원, 연주영상 등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대구음악창작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박준혁 기자 parkjh@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준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