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북 공동브랜드 ‘위누리’,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 입지 굳혀

위누리, 사회적경제 공동브랜드 부문 대상 수상
매년 꾸준한 매출 신장 보이는 등



경북도청 전경.
매년 꾸준한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경북도 사회적 경제 공동브랜드 ‘위누리’가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로 선정됐다.

경북도는 20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1년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위누리’가 사회적경제 공동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은 지난 2006년부터 소비자가 직접 브랜드 경쟁력 수준을 평가해 수상한다.

이를 위해 지난 2월1~19일 국내 거주 대한민국 소비자를 대상으로 조사부문 67개, 후보브랜드 474개에 대해 최초 상기도, 보조인지도, 브랜드 차별화 등의 항목에 대한 온라인 설문조사와 각 브랜드별 대표 지수 산출 및 인증 위원들의 심사를 거쳐 ‘위누리’가 최종 선정됐다.

‘위누리’는 ‘We(우리)’, ‘누림’, ‘마을 리(理)’ 3가지 키워드를 중심으로 시장 지위가 확고하지 않은 경북도내 사회적 경제기업의 고객 확보 및 제품구매 가치를 향상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자체 브랜드이다.

경북도는 우체국쇼핑몰에 ‘위누리’ 브랜드관을 구축, 연간 25억 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으며 10여 개 이상의 공공기관, 민간 대기업과의 상생협력을 통해 지난해 320억 원의 판로지원 실적을 달성했다.

또한 2020년 7월 열리는 제4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를 경주에 유치하는 성과도 달성했다.

경북도 하대성 경제부지사는 “위누리가 국내 소비자들이 직접 선택한 대한민국 대표브랜드로 선정된 것을 계기로 인지도를 확장하고 지속적인 정책개발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김창원 기자 kc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창원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