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대구시교육청, 학종으로 대입 길 찾기 연수 운영

대구시교육청 전경
대구시교육청이 2021년 학교설계형 ‘학종으로 대입 길 찾기’ 프로젝트형 연수를 본격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변화하는 대입전형을 이해하고 학년별 입시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시교육청 대입지원관(대입내비게이션센터)이 중심이 돼 단위학교 ‘대입전형 대비 교원연구회’ 또는 ‘진로진학 TF팀’과 연계해 진행된다.

지난달 27일 경원고등학교를 시작으로 오는 12월7일까지 22개 학교 270여 명의 교사가 참가한다.

예년과 달리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연중 3단계에 걸친 연수를 통해 밀착 지원함으로써(총 66회), 단위학교에 필요한 대입 역량에 집중해 피드백을 제공하게 된다.

대입지원관의 대입 전반에 대한 강의(1단계) 실시 후 교원연구회 혹은 TF팀 중심의 학교 현황 및 문제분석(2단계)을 거쳐 실습형 연수를 통해 해결 방안을 모색(3단계)하는 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3단계 ‘학종 콜로키움’에서는 블라인드 평가에 대비한 서류평가 핵심역량 매칭 실습, 자기소개서 작성이나 학생부 기반 면접 문항 추출 코칭, 학교별 특색 활동 강화 및 학생부 기록 연계방안 마련 등 실습 형태의 현장 맞춤형 연수로 운영된다.

대구시교육청 김동호 중등교육과장은 “최근 대입 공정성 강화 방안으로 학년별로 전형이 다르고 정시 선발 인원도 확대되고 있어 진학지도가 더욱 어려워진 상황이지만 학교설계형 학종 대비 프로젝트형 연수가 단위학교의 특색에 맞는 교사들의 대입 지도 역량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