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구미시 오는 7월 조직개편 단행

현 12국 90과 331담당→12국 91과 339담당

구미시청 전경.


구미시가 오는 7월1일 조직개편을 단행한다.

구미시의회는 12일 제249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집행부가 제출한 ‘구미시 행정기구 설치 조례 일부 개정 조례안’ 등 조직개편과 관련한 3건의 조례안을 원안 가결했다.

구미시 조직개편안은 지난 회기에 상정됐으나 경제기획국을 경제노동국으로 명칭을 변경하는 문제를 두고 시의회의 반발에 부딪혀 무산된 바 있다.

결국 구미시가 당초 원안에 사용한 ‘노동’이라는 단어를 빼고 ‘경제지원국’으로 수정한 개편안을 이번 회기에 제출해 조직개편이 가능하게 됐다.

이날 본회의에서 일부 의원이 ‘노동’이라는 단어를 제외한 것을 두고 반발하기도 했지만 표결 끝에 찬성 12, 반대 1, 기권 4로 원안 가결하면서 개정 조례안이 확정됐다.

조직개편안에 따르면 현 12국 90과 331담당 체제가 12국 91과 339담당으로 개편된다.

기획예산담당관이 경제지원국에서 분리돼 부시장 직속으로 개편되며, 스마트산단과·체육시설관리과·환경관리과가 신설된다.

조직 명칭도 변경된다.

경제기획국이 경제지원국으로, 건설교통국이 도시건설국, 도시환경국이 환경교통국, 평생교육원이 평생학습원으로 바뀐다.

또 위생과는 식품위생과, 건설수변과는 하천과, 농정과는 농업정책과, 유통과는 유통특작과, 평생교육과는 평생학습과가 된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