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육군3사관학교- LIG넥스원 업무협약…국방연구개발 분야 상호 교류·협력 확대

육간3사관학교 김우람 소령(왼쪽)이 권병현 C4ISTAR사업부문장 등 주요 관계자를 대상으로 학교 강의실인 융합공합실과 로봇제어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육군3사관학교(학교장 소장 여운태)가 국방과학기술 분야 인재 양성과 국방연구개발 협력을 도모하고자 국내 대표 방상업체인 LIG넥스원과 손을 맞잡았다.

육군3사관학교는 지난 12일 LIG넥스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4차 산업 신기술 기반 국방기술 연구를 위한 협력 △육군3사관학교 ‘전력 소요기획 연구실’과 협업 △국방산업 분야 산학협력 연구과제 추진 △생도들의 LIG넥스원 연구소 및 방위산업 현장견학 등 국방과학기술 분야 교육 지원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식에서는 상호협력 강화뿐만 아니라 국방 R&D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국방과학기술 협력방안’에 대한 토의와 전공학과 생도들과의 간담회 시간이 마련됐다.

생도들과의 간담회는 전공학과(전자공학과, 컴퓨터공학과) 생도 80여 명을 대상으로 권병현 C4ISTAR사업부문장의 강의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간담회 이후 여운태 학교장, 권병현 C4ISTAR사업부문장 등 14명은 육군3사관학교만의 특화된 교육실습실인 ‘사이버교전실’에서 ‘국방과학기술 협력방안’에 대한 토의에 나섰다.

간담회에 참석한 권복선(57기) 생도는 “평소에 궁금했던 미사일, 통신장비 등 군에서 사용하는 무기체계가 어떻게 연구·개발되는지 생산 과정에 대해 이해할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천윤환 산학협력단장(대령)은 “LIG넥스원과의 상호 교류·협력을 통해 미래 국방과학기술 인재 양성과 국방 국방연구개발(R&D) 분야의 발전에 육군3사관학교가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