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상주시보건소, 안심접시 생활화 사업 추진



상주시보건소가 안심접시 생활화 사업을 홍보하고자 음식점에 현수막을 지원하고 있다.


상주시보건소가 코로나19 등의 감염병과 식중독 등에 대비해 생활방역 중심의 안전한 음식문화를 실천하고자 안심접시 생활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상주시는 식당에 온 손님들이 반찬 등을 덜어먹을 수 있도록 올해 말까지 100개 업소에 대해 개인접시, 집게, 국자를 제공해 개인위생을 지키도록 유도한다는 것.

시는 반찬을 덜어먹는 안전한 식사문화가 확산되면 시민들이 더욱 안심하고 외식을 할 수 있고, 이에 따라 손님이 늘어나면 외식업계의 형편도 나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