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11개 보육기업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전경.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11개 사가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됐다.

‘국가대표 혁신기업 1000’은 산업계와 금융계가 협업해 혁신성장을 이끌어갈 국가대표 혁신기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현재까지 321개 사가 선정됐다.

16일 경북센터에 따르면 금융위원회가 최근 발표한 ‘국가대표 혁신기업 1000’에 HN노바텍에이엔폴리, 퍼즐데이터, 스트라티오코리아, 힉스컴퍼니, 룰루랩, 원소프트다임, 아임클라우드, 코코넛사일로, 이랑텍, 리베스트 등이 선정됐다.

이들은 모두 경북센터 보육기업으로 8개 사는 경북센터 대표지원 프로그램인 지스타 드리머즈(G-Star Dreamers) 지원기업에, 나머지 3개 사는 ‘2020년 소재·부품·장비 100’ 지원기업에 포함됐다.

경북센터는 지역 대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지스타 드리머즈 사업을 통해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해 왔다.

또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기술자립도 제고와 수요기업(대·중견기업)의 수요 소재·부품에 대응 할 수 있는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는 ‘소재·부품·장비 스타트업 100’ 사업에도 권역 거점센터로 참여하고 있다.

이경식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이번 11개 사 선정은 경북센터가 지역 유망 스타트업의 혁신성장을 견인하고 있음을 보여 준 사례”라며 “앞으로도 경북센터가 지역의 창업 허브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말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성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