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금오공대, 2022학년도 인공지능공학과 신설…신입생 30명 모집



금오공과대학교 본관.


금오공과대학교가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첨단 분야 인재를 양성한다.

금오공대는 지난해 12월 교육부가 발표한 ‘첨단 분야 대학 학생정원 조정계획(안)’에 따라 인공지능(AI)공학과를 신설한다고 17일 밝혔다.

2022학년도부터 해당 학과의 신입생 30명을 모집한다.

인공지능공학과 1학년은 AI 교과목 이수를 위해 필요한 다양한 기초 과학과 SW전공 분야 교과목을 배우고, 2학년은 SW 핵심 교과목과 AI 프로젝트 기획·구현을 위한 PBL 기초 과목에 대한 교육을 받는다.

또 3~4학년은 AI 심화 교과목과 고급 융합 분야 실전 문제 해결을 위한 현장형 교육과정을 이수하는 등 인공지능 관련 전문 인력을 체계적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특히 AI와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에 대한 지역의 인력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지역 산업체와 연계한 현장 중심의 R&D 교육도 활성화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존 응용수학과를 ‘수리빅데이터학과’, 응용화학과를 ‘화학생명과학과’로 명칭을 변경하는 등 지역 전통산업인 전기·전자 분야와 함께 바이오 산업 인재를 육성해 지역산업의 체질 개선에 선도적 역할을 한다는 계획이다.

이상철 금오공대 총장은 “내년에 신설할 금오공대 인공지능공학과가 향후 지역 AI 산업을 이끌 대표 학과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AI 관련 소프트웨어, 빅데이터, 생명 분야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융합 교육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인재를 양성하겠다”고 말했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