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자가검사키트 시범사업 시행

발행일 2021-06-13 14:42:41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사업장 외국인근로자 대상…67개소 716명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는 14~25일 사업장 외국인근로자를 대상으로 ‘자가검사키트 시범사업’을 시행한다.

이번 시범사업은 지난 4월23일 자가검사키트에 대한 질병관리청의 조건부 사용 허가에 따라 지역감염 유행 차단과 방역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대상시설은 3밀환경(밀집·밀접·밀폐)의 고위험시설 중 방역관리에 적극적이고 참여 의사가 높은 산업단지 외국인근로자 사업장이다.

시는 수요조사를 통해 67개소(716명)를 선정했다.

시범사업 종료 후에는 유흥시설, 콜센터, 목욕장업 등 감염 시 파급효과가 큰 고위험시설을 대상으로 방역관리 보조수단으로써 자율적 활용을 유도할 계획이다.

자가검사키트는 개인이 직접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는 제품으로 ‘비강(콧구멍 안쪽 표면)’에 바이러스 단백질이 존재하는지 확인하는 방식이다.

키트를 배부 받은 대상자는 자연환기가 잘 되는 독립적인 공간에서 검사를 실시하고 양성인 경우 출근하지 않고 방역책임관에게 신고 후 보건소를 방문해 PCR(중합효소 연쇄반응)검사를 받아야 한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