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동아시아고고학회, ‘2021 온라인 학생 학술대회’ 개최

발행일 2021-06-24 16:59:48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11개 국가 고고학 전공 대학원생의 연구성과 한자리에 살펴볼 수 있어

SEAA 2021 온라인 학생 학술대회 홍보 포스터.
11개 국가에서 55개 대학, 120여 명의 고고학 전공 대학원생들이 최신 연구 성과를 발표하는 온라인 국제학술대회가 열린다.

경북대 고고인류학과와 동아시아고고학회(Society for East Asia Archeology, SEAA)가 이달 26~28일 ‘SEAA 2021 온라인 학생 학술대회(SEAA 2021 Online Student Conference)’를 개최한다.

동아시아 고고학 연구 분야의 최대 규모 국제학술단체인 SEAA는 세계 각국의 고고학자들이 참여하는 국제학술대회를 4년마다 개최해 왔다.

경북대와 SEAA는 당초 지난해 개최할 예정이던 ‘제9차 국제학술대회’를 코로나19로 잠정 연기한 후 올해 학문 후속 세대인 대학원생들이 참여하는 온라인 학술대회로 대체키로 했다.

이 같은 결정에 따라 이번 학술대회에는 대학원생들이 동아시아 고고학과 관련한 최신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고고학의 발전 방안 등을 모색하는 온라인 행사로 진행된다.

3일간 총 21개 세션으로 나눠 진행되는 이번 학술대회는 고분, 농경, 국가 형성, 지역 교류, 토기 등 동아시아 고고학과 관련한 다양한 주제의 논문 114편이 발표될 예정이다.

학술대회를 준비한 경북대 고고인류학과 이성주 교수는 “학문 후속 세대가 발표하는 자리라 참신한 주제가 많다”면서 “유물에 대한 과학적 분석이나 빅데이터, GIS 기법을 활용한 첨단 방법론도 흥미롭고, 디아스포라 등 젠더 문제와 같은 사회적 이슈를 과감히 끌어들인 연구도 돋보인다”고 소개했다.

또 “무엇보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젊은 고고학도의 학문적 고민과 새로운 시도를 읽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