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소방서 ‘벌집제거’ 출동 급증... 벌 쏘임 주의 당부

발행일 2021-08-04 16:15:13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상주소방서 119 구급대원이 벌집을 제거하고 있다.


상주소방서가 여름철을 맞아 벌집 제거 신고가 급증하고 있다며, 벌 쏘임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지난달(7월29일 기준) 상주소방서에 접수된 벌집 제거 신고는 62건으로 전달인 6월의 26건보다 2배 넘게 늘어났다.

벌은 무덥고 습한 날씨에 가장 활발히 활동하므로 7~9월에는 특히 벌 쏘임을 조심해야 한다.

상주소방서는 벌 쏘임을 예방하려면 △벌을 자극하는 향수·화장품·스프레이 사용 자제 △벌집 주변 접근 금지 △벌집 발견 시 자세를 낮춰 천천히 다른 장소로 이동 △벌집 접촉 시 머리 부위를 감싸고 신속하게 20m 이상 이탈 등을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