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국민의힘 문체위 간사 선임

발행일 2021-09-08 15:32:41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문화ㆍ예술업계 회복 중점

국민의힘 김승수 의원(대구 북구을)이 8일 21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민의힘 간사로 선임됐다.

이날 국회 문체위 전체회의에서 김 의원을 간사로 선임하는 안건이 의결됐다.

국회 문체위는 문화예술체육관광분야 정책을 담당하는 문화체육관광부와 문화재청 등을 소관으로 다루는 상임위이다.

국회 상임위 간사는 해당 상임위에서 소속 정당을 대표해 법안, 예산심사, 의사일정 운영 합의를 비롯한 당론 등을 결정하는 국회 핵심 보직이다.

김 의원은 기획, 예산 등을 주로 다뤄온 풍부한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국정의 이해가 빠르고, 그동안 날카로운 지적과 합리적 대안제시로 문화예술법안소위원장을 효율적으로 운영해왔다는 평이다.

또 전 국민의 골고른 문화향유 촉구, 중소여행업 살리기 대변, 공연예술계 백신 우선 접종 주문, 민주당의 언론재갈법 저지에 주도적으로 앞장서왔다. 미래 청년일자리 핵심이 될 ‘K웹툰 진흥법’, ‘K애니 성장법’ 등을 발의하며 문화산업발전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 의원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 예술, 체육, 관광업계 정상 회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며 “또 이건희 미술관 수도권 배제 등 산적한 현안 해결과 대한민국 미래 먹거리가 될 문화산업발전에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