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번째 무승부 삼성 라이온즈, LG전 3-3

발행일 2021-09-14 21:59:36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4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삼성 구자욱이 5회 말 1점 홈런을 치고 베이스를 돌고 있다. 삼성 라이온즈 제공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3경기째 연속 무승부를 기록했다.

삼성은 14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3-3으로 승부를 짓지 못했다.

지난 12일 한화 이글스와의 더블헤더 2연전에서 비긴 이후 3번째 무승부다.

삼성은 첫 회부터 LG에 점수를 내줬다.

1회 초 1사 2루에서 LG 김현수가 중견수 앞 1루타를 쳐 선제점을 냈다.

이어 삼성이 추격에 나섰다.

4회 말 2사 2루 상황에서 오재일이 우익수 왼쪽 1루타를 쳐내면서 1-1 동점을 만들었다.

LG는 홈런 한 방으로 다시 도망갔다.

5회 초 2사 2루에서 채은성이 2점 홈런을 쳤다.

삼성도 5회 말 구자욱의 솔로포로 한 점을 보탰다.

올 시즌 18번째 구자욱의 홈런이었다.

끌려가던 삼성은 8회 말 1사 1, 3루에서 강민호의 희생플라이 때 3루 주자 구자욱이 홈으로 들어오면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고 3-3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삼성 선발 투수로 등판한 원태인은 5이닝 동안 9피안타, 1피홈런, 4삼진, 3실점 한 후 마운드를 내려왔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