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의회 김태희 의원, “존애원 주변 관광상품 개발 모색 해야”

발행일 2021-10-20 14:58:22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한약 체험장 등 제안, 상주향청 국가문화재 승격도 피력

상주시의회 김태희 의원(사벌국·중동·낙동·외서)은 20일 제210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존애원 주변 관광개발의 건, 상주향청 국가문화재 승격의 건을 제안했다.

김 의원은 이날 조선 최초 사설의료기관인 존애원 주변에 한약체험장, 약초재배단지, 한의대생들의 실습·체험장 등 관광 상품 개발 및 주변시설 복원화 사업으로 존심애물 정신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관광 활성화가 될 수 있도록 추진해 줄 것을 제안했다.

또 경북도 문화재로 지정된 상주향청의 주변 정비 사업과 전시공간 조성 등 경상감영공원, 왕산공원과 연계한 관광지 개발 및 국가 문화재 보물로 승격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존애원은 신분을 따지지 않고 굶주리고 아픈 사람을 돌본 존심애물 정신이 깃든 곳”이라며 “이를 홍보하고 관광 활성화를 꾀하기 위해서는 주변 관광 상품 개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상주향청은 오랜 역사를 증명하고 가치를 더 높이기 위해서는 국가 문화재 보물 승격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